GUI sin


아이패드 4세대우여곡절 끝에 LTE로 개통한 사랑스런 4세대


글쓰기에 앞서,

제가 KT를 사용하는 첫번째 이유는,

"SKT가 죽도록 싫어서..."

입니다.

 

 

 

그리고 저같은 피해자는 더이상 나오지 않기를 바라며 몇자 끄적여 봅니다.

(요즘 iPad 미니셀룰러 수령하시는 분들 많으실것 같은데 참고해주세요.^^)

 

 

 

사용해본 아이패드는 3세대 뉴아이패드(64GB, wifi) 뿐이라서, 셀룰러는 처음 개통해 보는군요.

애플스토어에서 예약시작하자마자 예약하고 지난 월요일(2012년 11월 26일) 택배수령하고 가까운 대리점(가산디지탈단지점)에 방문했지만, 대리점에선 'LTE 되는 태블릿가 어딧냐' , 'LTE스폰서 가입은 절대 안된다'는 어처구니 없는 답변에 결국 당일 개통을 실패 했습니다. ㅡ,.ㅡ;;;(그렇게 날린 시간만 2시간)

 

 

그리고 이틀 지방 출장을 다녀와서(그동안은 3G테더링ㅠ_ㅠ) 사일만에 다시 LTE 개통에 도전!!!

 

정확히,

 " LTE데이터평생1.5G(안심차단) " 요금제와 "요금할인(LTE 스폰서)(7,700원)" 할인을

목표로 하고 시도했습니다.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한번도 개통한적이 없는 iPAD는, 24개월 약정으로 가입한다는 조건하에

"요금할인(LTE 스폰서)(7,700원) 가 가능합니다."




가입하시려면, 대리점 보단 KT프라자를 가시는게 좋을것 같아요.

대리점쪽은 대부분 '이게 뭐야' 분위기에 화가날정도로, 교육이 전혀 이루어지고 있지도 않습니다.

 


 

*** 개통과정 요약***

1. 출근하고 오전 10시 즈음(?) 에 114에 전화해서 KT에 iPAD 4세대 LTE 개통문의

2. 심XX 상담원에게 문의를 했으나, 알아보고 연락 준다함.

3. 40분 뒤에 심XX상담원에게 연락이와서 가까운 KT프라자에서 개통/할인 가능하다 함

4. 11시 50분즘 회사에 양해를 구하고 KT프라자(금천구 http://bit.ly/Wwi0gZ) 방문

5. 컴맹/독수리타법의 고객지원팀 김XX(男) 담당자에게 문의 시작 -> 울화통이 터짐

6. 결국 3시간만의 문의/전화/상담/공부(ㅡ,.ㅡ) 끝에 개통완료

7. 회사 들어와서 눈치 보임 (ㅠ_ㅜ)

8. KT 고객샌터에 전화 걸어 크래임 걸음(조XX팀장) -> 컴맹 상담원 패널티좀 주라고!!!

 

 

 

* 요금제 중에 SIMple 요금제는 스마트폰 전용 요금제 입니다. 아이패드 가입이 가능한지는 모르겠는데, 마찬가지로 할인을 받으시려면, 약정을 가입해야 합니다. 이것보단 LTE데이터 전용 요금제를 사용하는게 좋을것 같습니다.

 

* 저처럼 셀룰러 아이패드를 테더링으로만 사용하면, iMessage에 좌측 이름(문자)이 아니라 연락처(숫자)로 나오더군요. 예를들어 '홍길동'이 나와야 하는데 '010-1234-5678' 이런식으로...생각보다 짜증남. 유심을 넣으니 바로 해결이 됩니다.

 

* 가입비 24,000원(분납가능), 유심비 9,900원

 

* iPad도 iPhone과 마찬가지로 개인용 핫스팟이 가능합니다. 유심을 넣으니 메뉴가 나타나네요.^^




이렇게 또 하루가 가네요. ㅋ

Comment +1

  • run 2012.12.05 21:42

    저 엄청 삽질 중인데 지금...
    나노유심은 어떻게 구입하셨나요?
    전 개통하려고 했는데 목동 KT 프라자에서는
    등록안된 기기다. 처리 안된다 답변.

    고객센터에 문의하니까
    다른데서 구입한 기기는 요금제 약정 안된다 ㅋ

    집앞 대리점에서는 되는데
    지금 나노 유심이 없다.
    나노 유심이 현재 기기당 하나씩 같이 배송되어 온다.

    결국 검색신공으로
    광화문 올레스퀘어 / 강남 올레애비뉴에만 나노유심 따로 판다해서
    온르 올레스퀘어 갔더니..지난주 목요일에 다 나갔다..

    12월 1일에 받고 계속 개통 삽질 중입니다..
    내일은..강남..가보려구요 ㅜ


1
SELECT * FROM nls_database_parameters WHERE parameter LIKE '%CHARACTERSET%'
cs


Comment +0


광고제거옵션 - 설정 - 고급설정(Options - Preferenced - Advance)




1. µTorrent 실행

2. [옵션]-[설정]-[고급설정] 클릭

3. gui.show_plus_upsell 과 offer.sponsored_torrent_offer_enabled 항목의 값을 false로 선택하고 확인(Filter 로 검색하면 쉽다.)

4. µTorrent 완전 종료 후 재시작

Comment +0

사건의 시작(1탄),

http://guisin.net/110




요약하자면 이노지스 택배 때문에 너무 화가 나서 주문 4일만에 취소했다는 내용이다.




그리고 2차전 이야기,

위의 주문을 취소하고 즉시 인터파크 도서에서 2012년 8월 31일 다시 주문했다. 이쯤되면 오기가 붙었나 보다. ㅎㅎ

이번엔 꼼꼼하게 메일로 문의도 했다. 언제쯤 배송되고, 어느 택배사로 보내주는지...



문의내용이렇게 답변까지 받아놓고 안심했다.


오, 당일 출고 해준다고 한다.(아이~ 기뻐)




그런데!!!




아뿔사!!!! 또 이노지스다. ㅋㅋㅋ 이노지스면 주문 취소하려고 했는데, 이미 배송되어 취소할수도 없겠다. 아무튼 어쩔수 없이 지켜보기로 결심을 했고, 그렇게 그들이 약속한 다음날이 되어 2012년 9월 1일 배송현황을 조회해 보니 출발하지도 않았다. 뭐 크게 기대를 하지 않았던 터라 가벼운 마음으로 인터파크에 전화를 걸었다.




나 : 주문 당일 배송해주신다고 이메일로 답변까지 받았는데 배송조차 되지 않았네요?


상담원 : 죄송합니다. 고객님 오늘은 꼭 출고해서 월요일엔 받아보실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나 : 네, 저도 당일 배송은 크게 기대하진 않았습니다. 어머니 드릴 선물이니 월요일엔 꼭 도착하게 해주세요. 해당 택배사에 호되게 당한적이 있어서 그러니 신경써서 꼭 배송 부탁드립니다.


상담원 : 네.




무척이나 친절했던 상담원이기에 9월 3일까진 마음놓고 기다릴수 있었다.

그렇게 9월 3일이 왔고, 배송조회를 해보니 출발도 안했다. 우하하. 다시 상담원과 통화.




나 : 어떻게 된거에요?


상담원 : 죄송죄송죄송죄송죄송죄송죄송x100


(10여분동안 거듭 죄송하다는 상담원)




역시나 죄송하다는 사람에게 크게 화는 못내겠더라. 그럼 내일(2012년 9월 4일) 까진 꼭 신경써서 배송해달라고 다시 부탁을 했다. 그렇게 또 9월 4일이 오고 배송이 안됨. 푸하하하!!! 그리고 또 상담원과 전화 통화.




나 : 어떻게 된거에요?


상담원 : 죄송죄송죄송죄송죄송죄송죄송x100


(10여분동안 거듭 죄송하다는 상담원)

※ 어디서 많이 본 내용이다. ㅋㅋ




그리고 오늘 2012년 9월 5일.


배송조회세상이 이런 미친택배사가 있을수 있는가?



배송은 하지도 않고, 완료란다. ㅋㅋㅋ 저 김재수라는 인간은 전화를 받지도 않는다. ㅋㅋㅋ 선물을 받으실 어머니는 오늘 오전 10시 30분즈음 가족여행을 가신다고 한다. ㅋㅋㅋ 너무 어처구니가 없고 기가 막힌다. ㅋㅋㅋ 책한권 구입하려다 머리털 다 빠지게 생겼다. ㅋㅋㅋ 이쯤되니 만화가 주호민 씨도 원망스럽다. 왜 이렇게 만화를 재밋게 그려서 어머니께 추천하게 만든거냐?



지금 이 글을 쓰고 있는 2012년 9월 5일 오전 11시. 아직 '신과 함께'는 도착하지 않고 있다. 푸하하하하!

Comment +1

  • 저도 피해자 2012.09.17 15:03

    저도 똑같은 경우를 당했는데 상담해봐야 죄송하단 말뿐이라 본사가서 확인해보니 택배기사가 분실해놓고 거짓말한더거군요... 그래서 보상받기로 하고 택배사 페널티주기로 했답니다

윈도우즈8 설치후 제품키를 입력하는 위치조차 찾지못해서(설치당시 물어보지도 않더라) 정품인증을 할수 없었다. 인터넷에서 발견한 윈도우즈8의 인증유형 방법 변경 및 제품키 입력 방법을 찾아서 공유해 본다.




① [윈도우 키] + X 키를 누르면 팝업메뉴 중에 명령 프롬프트(관리자)(A) 실행

 



② 관리자 권한의 명령 프롬프트 창이 실행되면 다음과 같이 입력한다.

   slmgr -act-type 3

   : 볼륨 정품 인증 유형을 인터넷을 통한 방식으로 변경


명령 프롬프트 실행명령 프롬프트는 꼭 관리자 권한으로 실행해야 한다.




③ 다음과 같이 입력한다. (당연히 xxxx...에는 본인이 가지고 있는 제품키를 입력한다.)

   slmgr -ipk xxxx-xxxx-xxxx-xxxx-xxxx

   : 제품키 설치를 하고 정품 인증에 성공한다.

명령 프롬프트 명령어 1인터넷이 연결되어 있다면 정품인증은 자동으로 진행된다.


Comment +0

살다살다 참 이런 犬 같은 경우는 또 처음이다. 얼마전 완결된 만화 '신과함께', 오랫동안 너무 재밋게 봐서, 어머니께 선물하려고  저승편 세트를 Yes24에서 2012년 8월 29일 주문하였다. 배송 예정일은 바로 다름날(8월 30일)이고, 배송 추적을 해보니 정상적으로 배송되고 있는것 같아 맘편이 있었는데, 받아도 벌써 받았을 택배가 퇴근시간이 다가옴에도 선물을 받고 기뻐할 어머니로부터 연락이 없다.




나 : 엄마, 혹시 택배 안왔어요?


엄마 : 이그~~~ 너 또 쓸데없는거 사서 보냈지? 돈좀 아껴써라.


나 : 아이~ 알았어요. 그나저나 택배 안왔어요? 혹시 집을 비워둔거 아니에요? 부재중 전화도 없어요?


엄마 : 비우긴 뭘 비워. 부재중 전화 있었는데 뭐였드라~~~(주섬주섬) 공이(02)에~~


나 : 아, 그럼 아니에요. 알았어요.


엄마 : 돈 좀 아껴써!!! 뚝~!(전화 끊음-_-;)




뭔가 이상한 조짐이 들어, 배송현황을 조회해보니,


배송완료?


물건은 받지도 않았는데?




다시 어머니에게 전화해서 택배 안왔냐고 물어보다가 욕만 한바가지 퍼먹었다. ㅎㅎ

인터넷으로 조회되는 기사님 전화번호를 찾아 수도없이 전화했다. 혹시나 전화를 피하는가 의심하고 회사전화로도 해보고, 집전화로도 해보고... 통화중은 가끔 걸리는데 전화를 받지 않는다. 퇴근했나? 젠장..



2012년 8월 31일, 배송시작 三일째



1566-408X



대표전화를 걸었더니, 서아X 라는 여자 상담원이 전화를 받는다.

ARS로 송장번호를 입력했음에도 또다시 물어본다. 그럴거면 ARS에는 왜 누르게 만든건지?




"고객님 그거 어제 기사님이 비가와서 출발 못했구여. 오늘 배송해드려야하는게 깜빡 잊고 두고 나가서 배송이 안됩니다."




참, 이런 X 같은 경우가 있나? 여러가지 따졌더니 여직원이라는 계집女는 귀찮다는 듯이 한숨을 쉬거나, 혀를 차거나, 비웃거나, 말꼬리를 흐려는 듯한 고객대응 태도로 나의 가슴속 기름에 불을 붙이고 말았다.(이미 빈정은 상할데로 상했음)




"아니 그쪽이 실수면 저녁에라도 가져다 줘야 할꺼 아니요? 무슨놈의 택배가 4일씩이나 걸려요? 다른것도 아닌 선물용인데!!!"




죄송하다고는 하는데 무척이나 형식적이고 건성인 여직원의 사과는 들으면 들을수록 짜증나서,

이런저런 얘기하다가 회사에서 노발대발 소리를 지르며 싸웠다.




그女은 다시 확인해보고 전화를 한단다.

그리고 다시 전화가 왔다.

그런데 이번엔,




"더 자세히 알아보니 택배 차량이 전복이 되어, 금일은 배송이 안된다고 한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런 개 XXX 같은 경우라니!!!!




관리자에게 전화하라는 메시지를 남기고, 걸려온 관리자의 전화에

 "그거 그냥 돌려 보내세요. 그리고 우리 부모님 시골집엔 얼씬도 하지 마세요."




라고 말하고,




Yes24에 전화걸어 당장 환불/취소 하라고하며, 이노지스와 거래를 끊기 전엔 Yes24는 절대 이용하지 않겠다 말하고, 전화를 끊었다. 온라인 거래가 많아지면서 물건을 구입하는 소비자의 입장이 불편할때가 한두번이 아니다. 이럴때일수록 소비자의 권리를 보호해줘야 할텐데 인터넷쇼핑몰에서 물건을 주문할때면 여간 스트레스 받는게 아니다. 물론 자주 이런일이 발생하는건 아니지만 이렇게 분노하는건 처음인것 같다.

Comment +0

문제 발생 >

DW 를 출력할때 Header부애 Title 과 결재란을 만들었습니다. 문제는 페이지가 2쪽 이상일때도 타이틀은 상관없는데 결재란도 계속 나온다는 거죠. 그래서 페이지가 2쪽 이면 결재란은 숨기고 싶습니다.




해결 >

결재란 관련 object의

Visible Option 에 설정해서 사용하면 편리하다.

(사실 Composite 를 사용해야 하는것 같은데, 그것보단 더 편리한것 같아.)




IF( page() = 1 ,1,IF(base_dt[1] <> base_dt[-1],1,0) )



Comment +0


DM2792D-SNDM2792D-SN



참으로 오랜만에 desire 를 포스팅 해본다.(꿈도 희망도 사라졌는가?)

우선 2012년 LG 의 27인치 모니터 라인업부터 알아보자.


*92 시리즈

① DM2792D-SN : 3D + TV

② M2792D-PN : TV


*52 시리즈

③ DM2752D-PN : 3D + TV

④ M2752D-PN : TV


해석해 보자면,

3D여부(DM) + 화면크기(27) + 모델명(92D) - 색상(SN) 이라고 해석할수 있다.





출시 예상 가격 : 45 ~ 55 만원대(인터넷 루머, 초기 모델 구입자 기준)


기대하는 장점 : 3D + TV 기능, 디자인 등

예상되는 단점 : 해상도, 가독성, 가로줄 등


구입/개봉기 : 링크






LGE (@LGElectronics) 트위터에 차이점, 구입 방법을 문의 결과

 두 모델은 기본 기능의 차이는 없으나 DM2792D에는 시네마스크린을 적용하는 등 외관 디자인의 차이가 있습니다. DM2792D 모델이 현재 구매 요청 대비 입고량 등의 미흡으로 구매에 어려움을 드리고 있는 점 양해 부탁드리며 충분한 공급을 위해 현재 노력하고 있으니 빠른 시일 내에 베스트샵 등의 시장에서 만나보실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한마디로 DM2752 + 디자인 = DM2792 라는건데, 여간 실망스러운게 아니었다.



구입 보류 중


Comment +3

  • 흠.. 전 예전 24인치 사용하는데 아직까진 쓸만한거 같아요 멍이 여기저기 들었는데.. 4-5년된거 같은데 바꿀되도 된거 같네요 ㅋㅋ 이참에 듀얼로 가볼까 고민스럽네요.

  • 프리페어 2012.07.06 22:27

    안녕하세요. 이제품을 굉장히 주시하고 있는데요. 어떤점이 실망 스러우셨는지 궁금합니다. 아직 이런 27인치 모니터 그리고 IPS패널을 가진 모니터를 소유한적이 없어서 응답성이며 느낌을 잘 모르겠습니다. 모니터 사면 오래쓸려고 괜찮은 모델 생각 중인데, 자세하게 말씀해 주시면 많은 도움이 될것 같네요. 구체적으로 실망스러운 부분 좀 가르쳐 주시면 감사합니다^^

    • 가성비(가격대 성능비) 최악 이라고 해야할까요? 디자인이 좋아보이지만 TV(LM)의 그것과는 너무 다른 모습에 뒷통수 맞은 기분이었습니다. 차라리 52시리즈를 구입하는게 나아 보이기도하며, 기다림에대한 배신감까지 느껴지더군요.